조회 : 66,078 | 2019-01-04

다 내려놓았어요..

<내려놓음 365 묵상, 이용규>

예수님을 영접한 지 8개월이 조금 넘은 자매가
나를 깜짝 놀라게 하는 말을 했다.
“하나님 앞에 다 내려놓았어요.
이제 처음부터 하나님께 다시 물으며 새로 시작할 거예요.”

"너는 마음을 다하여 여호와를 신뢰하고 네 명철을 의지하지 말라" (잠3:5)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하나님의 빛으로 들어가기 위하여.. 내려놓음365 2018.02.25
나그네의 삶 내려놓음365 2018.02.24
고난이라는 광야 내려놓음365 2018.02.23
하나님과 광야길에서의 대면 내려놓음365 2018.02.22
더 깊은 만남 내려놓음365 2018.0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