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2,485 | 2014-03-05

여성 조종사들이 조종사 마크를 달다

다섯명의 여성 조종사들이 이스라엘 공군의 비행 아카데미 훈련 과정을 모두 마쳤다. 군 최고 명성을 가진 이 프로그램에서 최대 숫자의 여성 졸업생을 배출한 것이다. 이들은 2년 과정을 마친 22명의 전 졸업생들과 합류하게 되었다.

이번 졸업식은 극보수 정통주의 유대인들이 여성들을 버스에서 격리 시키고, 옷을 단정하게 입지 않았다는 이유로 어린 소녀들을 심하게 비난한 이후로 국가적 논쟁이 일어나고 있는 가운데 거행되었다.

“여러분들이 오늘 이곳에 서 있는 사실은 여성들을 격리시키는 것이 얼마나 불합리한 것인지를 보여주는 최고의 증거입니다,” 라고 벤야민 네탄야후 총리가 졸업식에서 말했다. “여성이 비행기 조종석에 앉을 수 있는 나라라면, 그 나라 여성들은 어디에나 앉을 수 있어야 합니다.”

여성들은 이스라엘 군대에서 매우 중요한 역할을 담당해 왔다. 남성들은 3년을 의무 복무하는 한편, 여성들은 2년을 복무한다. 수백명의 여성들이 조종사 훈련 과정을 시작하지만, 졸업자는 소수에 불가하다.

“여러분은 여성들을 배제하려는 사람들에 대한 가장 최근의 시온주의자 대답입니다,”라고 에후드 바락 국방장관이 말했다. “여러분들은 사회 전체를 강하게 만들었습니다. 세속주의자나 종교인 모두 여러분을 존중해야 하며, 국가적 차원에서 여성을 배제 시키려는 움직임을 없애야 합니다. “

Picture; 비행기로 하늘을 날다 - 이 여성들은 많은 이들이 실패한 혹독한 2년간의 훈련 과정을 마쳤다.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