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47,427 | 2017-02-23

나그네의 삶

<내려놓음 365 묵상, 이용규>

예수님의 공생애 기간 동안
그분은 ‘머리 둘 곳’조차 없는
나그네의 삶을 사셔야 했다.

"예수께서 이르시되 여우도 굴이 있고 공중의 새도 거처가 있으되 인자는 머리 둘 곳이 없다 하시더라" (마8:20)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고난이라는 광야 내려놓음365 2017.02.22
하나님과 광야길에서의 대면 내려놓음365 2017.02.21
더 깊은 만남 내려놓음365 2017.02.20
험한 광야 훈련을 통해.. 내려놓음365 2017.02.19
복 없는 광야의 땅 내려놓음365 2017.0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