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16,916 | 2018-02-28

축복의 통로로 부름받다

<내려놓음 365 묵상, 이용규>

우리는 이방인이지만 복의 통로로 사용되기 위해
이 땅에 부르심을 입었다.
우리가 복의 근원이 되어
이 땅에서 복을 끼치는 삶을 사는 것이다.

"내가 축복할 것을 받았으니 그가 주신 복을 내가 돌이키지 않으리라" (민23:20)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선악과를 따 먹은 행위 내려놓음365 2017.07.27
인간이 선악과를 따 먹은 이유 내려놓음365 2017.07.26
아직 옛 사람을 벗어버리지 못했음을.. 내려놓음365 2017.07.25
판단의 영 내려놓음365 2017.07.24
판단의 영에 지배를 받게 되면 내려놓음365 2017.07.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