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00,031 | 2017-03-16

하나님의 일하심을 느낌

<내려놓음 365 묵상, 이용규>

스스로 원하든 원치 않든 익숙하지 않은 환경에 처해
막막한 가운데 살아갈 때
우리는 하나님이 일하시는 것을 더욱 구체적으로 느낄 수 있다.

"오직 여호와를 앙망하는 자는 새 힘을 얻으리니 독수리가 날개치며 올라감 같을 것이요 달음박질하여도 곤비하지 아니하겠고 걸어가도 피곤하지 아니하리로다" (사40:31)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빈손이 되었을 때 내려놓음365 2016.12.06
하나님의 사랑을 온몸으로 느끼기 전에.. 내려놓음365 2016.12.05
가장 귀한 것마저 내려놓음365 2016.12.04
복의 문으로 쓰여질 나 내려놓음365 2016.12.03
교만한 결심 내려놓음365 2016.1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