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86,888 | 2017-04-27

익숙한 한 가지 방법

<내려놓음 365 묵상, 이용규>

우리는 우리가 아는 익숙한 한 가지 방법으로
재정이 채워지기를 바라지만,
하나님께서는 그런 방법에 제약을 받지 않으신다.

"이르시되 그물을 배 오른편에 던지라 그리하면 잡으리라 하시니 이에 던졌더니 물고기가 많아 그물을 들 수 없더라" (요21:6)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가장 귀한 것마저 내려놓음365 2016.12.04
복의 문으로 쓰여질 나 내려놓음365 2016.12.03
교만한 결심 내려놓음365 2016.12.02
모든 것을 하나님 앞에.. 내려놓음365 2016.11.30
주님의 그곳에 내려놓음365 2016.1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