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467 | 2014-03-05

바티칸이 연체된 세금을 지불하다

가톨릭 교회가 이스라엘 정부에 지불해야 할 재산세에 관한 18년 간의 논쟁이 마침내 해결되었다. 핵심 문제는 전통적으로 최후의 만찬과 오순절 성령 강림 장소로 여겨진 시온산에 위치한 마가의 다락방 소유권에 대한 가톨릭 교회의 주장이었다. 하지만 이스라엘은 이 곳이 또한 다윗왕의 무덤이 있는 곳이라는 이유로 논박했다.

현재 바티칸은 이곳의 소유권을 포기하고, 연체된 세금을 지불하기로 동의했다. 그 답례로 이스라엘은 이 지역으로의 자유로운 접근을 허락했고, 성지 내 가톨릭 교회들의 재산세를 감면해 주었다.

Picture - 다락방이 논쟁의 근원이었다 (The upper room was a bone of contention)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나환자 병원에서 문화 센터로 IN BRIEF 2014.03.05
Tid Bits IN BRIEF 2014.03.05
신임 대사들 IN BRIEF 2014.03.05
할렐루야 2011 IN BRIEF 2014.03.05
노벨 수상자이자 보석 세공인 IN BRIEF 2014.0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