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12,118 | 2017-07-07

우리는 두려워한다

<내려놓음 365 묵상, 이용규>

하나님의 거룩한 빛 가운데 우리 삶의 모습들이 비춰질 때
우리는 두려워한다.
거룩한 하나님의 임재와 맞닥뜨리게 되는 순간,
우리는 우리의 죄인 된 모습을 정면으로 마주 대하게 된다.


"또 이르시되 네가 내 얼굴을 보지 못하리니 나를 보고 살 자가 없음이니라" (출33:20)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택하신 족속, 하나님의 소유된 백성 내려놓음365 2017.01.24
십자가가 아닌 세상? 내려놓음365 2017.01.23
누구를 잡고 있는가? 내려놓음365 2017.01.22
자유와 평강 내려놓음365 2017.01.21
더 좋은 것을 주시기 위해.. 내려놓음365 2017.0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