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96,592 | 2017-08-06

하나님의 관점으로

<내려놓음 365 묵상, 이용규>

나의 존재는 남들의 평가가 아니라
하나님이 나를 어떻게 보시는가에 달려 있음을
확인하고 그것을 깊이 묵상함으로써만
우리는 서로 찌르기 쉬운 판단의 관계에서
자유롭게 된다.

"누가 누구에게 불만이 있거든 서로 용납하여 피차 용서하되 주께서 너희를 용서하신 것 같이 너희도 그리하고" (골3:13)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험한 광야 훈련을 통해.. 내려놓음365 2017.02.19
복 없는 광야의 땅 내려놓음365 2017.02.18
광야로 몰아가시는 하나님 내려놓음365 2017.02.17
오직 순종의 과정을 통해서만.. 내려놓음365 2017.02.16
가야 할 길로 인도하시는 하나님 내려놓음365 2017.0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