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68,979 | 2017-08-29

깨뜨린 향유 옥합

<내려놓음 365 묵상, 이용규>

“네 모습에서 향유 옥합을 본다.
그런데 그 옥합이 예수의 발 앞에까지는 드려졌지만,
여전히 깨어지지 않은 채로 남아 있으려 하는구나.”
"예수께서 베다니 나병환자 시몬의 집에서 식사하실 때에 한 여자가 매우 값진 향유 곧 순전한 나드 한 옥합을 가지고 와서 그 옥합을 깨뜨려 예수의 머리에 부으니" (막14:3)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우리집 가계부까지도 책임지시는 하나님 내려놓음365 2017.05.01
하나님의 방식엔 어떠한 제약도 없다. 내려놓음365 2017.04.30
다양한 하나님의 방법 내려놓음365 2017.04.29
하나님 뜻에 민감하자. 내려놓음365 2017.04.28
익숙한 한 가지 방법 내려놓음365 2017.04.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