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94,145 | 2018-09-04

하나님의 관심사

<내려놓음 365 묵상, 이용규>

우리가 어느 교회 어느 선교회 어느 학교
어느 기관 어느 부서에 있는지는
하나님의 관심사가 아니다 .
하나님은 우리를 그저 그분의 자녀로서
보고 계실 뿐이다.
"영접하는 자 곧 그 이름을 믿는 자들에게는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권세를 주셨으니" (요1:12)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상대방을 향한 분별과 판단 내려놓음365 2018.07.23
분별과 판단은 다르다 내려놓음365 2018.07.22
마음에 생채기가 난 사람 내려놓음365 2018.07.21
우리 마음에 상처가 생길 때 내려놓음365 2018.07.20
판단하지 말아야 하는 이유 내려놓음365 2018.07.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