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63,152 | 2017-09-27

하나님이 원하시는 목회

<내려놓음 365 묵상, 이용규>

하나님께서는 교인들의 허물을 인정하고
품어주고 받아들여주는 것이
당신이 나에게 원하시는 목회라고 말씀하셨다.
마음 깊숙한 곳에서부터 통곡이 흘러나왔다.
"허물을 덮어 주는 자는 사랑을 구하는 자요 그것을 거듭 말하는 자는 친한 벗을 이간하는 자니라" (잠17:9)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믿음만을 가지고 들어가는 훈련 내려놓음365 2017.06.29
보는 것이 선교이다 내려놓음365 2017.06.28
익숙한 것을 끊어버릴 때.. 내려놓음365 2017.06.27
아무것도 준비하지 마시고 그냥 떠나세요 내려놓음365 2017.06.26
진정한 선교는.. 내려놓음365 2017.06.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