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84,779 | 2017-10-16

사도행전 29장

<내려놓음 365 묵상, 이용규>

사도행전의 마지막 부분은
마치 미완성의 작문처럼 돌연 끝난다.
나는 마지막 말씀의 뒤는 각자가 써야 하며
나의 몽골 선교 기록이 사도행전 29장이 될 것이라는 확신이 들었다.
"바울이 온 이태를 자기 셋집에 머물면서 자기에게 오는 사람을 다 영접하고하나님의 나라를 전파하며 주 예수 그리스도에 관한 모든 것을 담대하게 거침없이 가르치더라" (행28:30-31)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고난이라는 광야 내려놓음365 2017.02.22
하나님과 광야길에서의 대면 내려놓음365 2017.02.21
더 깊은 만남 내려놓음365 2017.02.20
험한 광야 훈련을 통해.. 내려놓음365 2017.02.19
복 없는 광야의 땅 내려놓음365 2017.0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