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57,460 | 2018-11-09

나는 내가 욕심내는 것만 쫓고 있었다

<내려놓음 365 묵상, 이용규>

하나님께서는 나에게 기쁨을 주시려고 하는데
나는 절망하고 있었고,
나에게 평안한 미래를 주시려고 하는데
나는 내가 욕심내는 것만 좇고 있었다.
"이와 같이 너희도 기뻐하고 나와 함께 기뻐하라" (빌2:18)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다양한 문제를 통해서.. 내려놓음365 2018.05.25
위안과 쉼 내려놓음365 2018.05.24
어떻게 이루어가야하는가? 내려놓음365 2018.05.23
선한 청지기의 삶 내려놓음365 2018.05.22
대가를 바라는 마음은.. 내려놓음365 2018.05.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