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73,146 | 2017-12-06

빈손이 되었을 때

<내려놓음 365 묵상, 이용규>

우리가 인생의 계산대에서 내려올 수 있는 유일한 길은,
놓으면 빼앗길 것 같아 움켜쥔 우리의 것을 놓고 빈손이 되었을 때,
그래서 주님 한 분만을 의지하고
그분의 뜻을 기다릴 때만이 열릴 것이다.


"참으로 이 장막에 있는 우리가 짐진 것 같이 탄식하는 것은 벗고자 함이 아니요 오히려 덧입고자 함이니 죽을 것이 생명에 삼킨 바 되게 하려 함이라" (고후5:4)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하나님과 광야길에서의 대면 내려놓음365 2017.02.21
더 깊은 만남 내려놓음365 2017.02.20
험한 광야 훈련을 통해.. 내려놓음365 2017.02.19
복 없는 광야의 땅 내려놓음365 2017.02.18
광야로 몰아가시는 하나님 내려놓음365 2017.02.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