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3,032 | 2014-03-05

성지에서의 봄

“겨울도 지나고 비도 그쳤고 지면에는 꽃이 피고 새가 노래할 때가 이르렀는데 비둘기의 소리가 우리 땅에 들리는구나 무화과나무에는 푸른 열매가 익었고 포도나무는 꽃을 피워 향기를 토하는구나 나의 사랑, 나의 어여쁜 자야 일어나서 함께 가자”(아2:11-13)


들에 핀 백합화를 보라(마6:28)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얼음의 예루살렘 THE LAND 2014.03.05
환상적인 겨울! THE LAND 2014.03.05
불타는 떨기나무 THE LAND 2014.03.05
이스라엘의 잔이 넘치나이다 THE LAND 2014.03.25
나의 멍에는 가볍다 THE LAND 2014.0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