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23,087 | 2018-05-17

위임하는 멋진 리더십을 위하여!

<직장인 5분 묵상, 방선기 원용일 직장사역연구소>

"너는 또 온 백성 가운데서 능력 있는 사람들 곧 하나님을 두려워하며 진실하며 불의한 이익을 미워하는 자를 살펴서 백성 위에 세워 천부장과 백부장과 오십부장과 십부장을 삼아그들이 때를 따라 백성을 재판하게 하라 큰 일은 모두 네게 가져갈 것이요 작은 일은 모두 그들이 스스로 재판할 것이니 그리하면 그들이 너와 함께 담당할 것인즉 일이 네게 쉬우리라네가 만일 이 일을 하고 하나님께서도 네게 허락하시면 네가 이 일을 감당하고 이 모든 백성도 자기 곳으로 평안히 가리라" (출18:21-23)


직장에서 윗사람들에 대해 화가 나는 일 중의 하나는 아랫사람들의 소관인 일에 왈가왈부하며 참견하는 것입니다. 그것은 아랫사람에게 위임하지 못하고 능력을 무시하는 것이면서 동시에 윗사람으로 해야 할 보다 중요한 일들을 하지 못하는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유명한 경영 컨설턴트 피터 드러커는 위임에 대해서 말하기를, 윗사람이 할 일을 아랫사람에게 맡기는 것이 아니라 효과적으로 리더십을 발휘하기 위해서 아랫사람이 할 수 있는 일을 아랫사람에게 맡기는 것이라고 했습니다. 마치 자신만이 할 수 있는 일을 떼어준 것이라도 되는 양 사사건건 일을 간섭하는 것은 문제가 아닐 수 없습니다.


이스라엘의 위대한 지도자인 모세도 처음에는 이 문제에 대해서 실수했습니다. 모세는 꽤 부지런했던 모양입니다. 문제를 가지고 찾아오는 백성들의 문제를 혼자서 다 해결해주려다 보니 꽤나 힘들었을 것입니다. 자신이 피곤했을 뿐 아니라 찾아오는 사람들도 만족한 결과를 얻지 못했습니다. 온 백성들이 기다리다 지쳤으니 모두에게 좋지 않은 결과를 가져온 셈이었습니다. 이때 그의 장인인 이드로가 지혜를 가지고 있었습니다. 지도자는 자기가 해야 할 것과 아랫사람이 해야 할 것을 구별할 줄 알아야 한다고 조언했습니다.


모세에게 필요했던 이 조언은 오늘날도 모든 리더들에게 필요한 이야기입니다. 리더가 일을 적절하게 나누어서 다른 사람에게 위임하기 위해서는 지혜와 용기가 필요합니다. 그리고 그 사람을 신뢰하고 완전히 맡기는 믿음을 필요로 합니다. 지금 당신이 일 처리하는 모습을 돌아보십시오. 공연히 혼자서 모든 일을 다 하느라고 끙끙대지는 않습니까? 혹은 아랫사람을 믿지 못해서 마음 졸이고 있지는 않습니까?

일터의 기도 †
효과적으로 위임하는 리더십으로 우리 조직이 바로 설 수 있도록 우리 일터의 리더들을 깨우쳐 주시옵소서.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구원의 길을 찾는 사람들의 질문에 답하라! 직장인큐티 2017.12.14
고난의 유익을 아십니까? 직장인큐티 2017.12.13
어떤 성공을 추구하십니까? 직장인큐티 2017.12.12
성령 충만한 사람의 종말 신앙 직장인큐티 2017.12.11
평생의 관점으로 인생을 봅시다! 직장인큐티 2017.12.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