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23,540 | 2017-09-07

양 잃은 목자의 심정을 가지게 하옵소서!

<직장인 5분 묵상, 방선기 원용일 직장사역연구소>

"너희 생각에는 어떠하냐 만일 어떤 사람이 양 백 마리가 있는데 그 중의 하나가 길을 잃었으면 그 아흔아홉 마리를 산에 두고 가서 길 잃은 양을 찾지 않겠느냐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만일 찾으면 길을 잃지 아니한 아흔아홉 마리보다 이것을 더 기뻐하리라" (마18:12-13)
하루는 예수님이 사람들에게 질문하시면서 생각을 이야기하라고 하셨습니다. “너희 생각에는 어떻겠느뇨? 만일 어떤 사람이 양 일백 마리가 있는데 그 중에 하나가 길을 잃었으면 그 아흔아홉 마리를 산에 두고 가서 길 잃은 양을 찾지 않겠느냐?” 이 질문을 하신 후 예수님이 사람들의 대답을 들어보신 것은 아니지만 만약 사람들이 대답을 하게 했다면 이렇게 대답하는 사람들은 없었겠습니까? ‘아흔아홉 마리나 있는데 한 마리가 뭐 그리 안타깝겠습니까? 괜한 수고는 하지 않는 것이 낫지요.’ 보다 합리적인 사람은 이렇게 대답하지는 않을는지요. ‘한 마리 잃은 양을 찾다가 산에 그대로 둔 아흔아홉 마리를 잃으면 얼마나 어리석습니까?’

그런데 위와 같은 대답은 이스라엘 사람들에게 있어서 목자들과 양의 관계를 잘 모르기 때문에만 가능한 상상입니다. 목자는 자신의 양을 마치 친자식처럼 아낍니다. 고용된 목자가 아닌 자기 양을 가진 주인이라면 그 양을 그렇게 아끼는 것이 당연합니다. 이름을 지어주고 양들의 각기 다른 성격을 알고 어려움을 당하면 돌봐줍니다. 그러니 예수님이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만일 찾으면 길을 잃지 아니한 아흔아홉 마리보다 이것을 더 기뻐하리라”고 말씀하시는 것입니다.

이렇게 양을 아끼는 목자의 심정, 그 양을 잃어버렸을 때 목자가 겪었던 심정을 우리가 가져야 합니다. 우리의 목자이신 예수님이 우리의 동료들, 즉 길 잃은 양을 향해 가지고 계신 안타까운 마음을 우리도 함께 읽을 수 있어야 합니다. 그래야 우리가 우리의 일터에서 불쌍한 영혼들을 전도할 수 있지 않을까요?
일터의 기도 †
잃은 양을 안타까워하는 목자의 심정을 느낄 수 있게 해주시옵소서. 일터의 동료들을 주님께로 인도하려는 영혼 사랑을 일깨워 주시옵소서.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훈련 없는 크리스천의 삶은 공허합니다! 직장인큐티 2017.07.26
하나님이 부여하시는 리더십 직장인큐티 2017.07.25
말씀에 의지하여 얻은 인생의 전환점! 직장인큐티 2017.07.24
솔선수범하는 리더십 직장인큐티 2017.07.23
오네시모의 하프 타임 직장인큐티 2017.07.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