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24,727 | 2018-10-26

삶을 통해 복음을 변호하는 사람들

<직장인 5분 묵상, 방선기 원용일 직장사역연구소>

"때가 제 삼 시니 너희 생각과 같이 이 사람들이 취한 것이 아니라" (행2:15)
오늘 우리 시대에 기독교 신앙을 가지고 세상 속에서 살아가는 것이 퍽 힘들다는 느낌이 듭니다. 사람들이 교회와 크리스천들을 무시하기도 하고 왜곡된 시선을 가지고 있습니다. 우리 크리스천들과 교회의 책임도 없지 않습니다. 우리도 스스로 변호하고 변증해야 할 필요를 느낍니다. 초대 교회 성도들은 그들을 비난하는 세상을 향해 복음을 변호할 줄 아는 사람들이었습니다.

성령 충만함을 받은 성도들이 방언을 하자 사람들은 그들이 새 술에 취해 술주정을 한다고 비난했습니다. 그러자 베드로가 반박했습니다. “여러분, 지금이 제 삼시(오전 9시)입니다. 이렇게 이른 시간에 술 마시는 사람이 어디 있습니까?” 유대인들은 술을 잔치 음식으로 마셨으며 대개 저녁 시간에 마시지 이른 시간에 술을 마시는 사람들은 거의 없습니다. 그들이 그것을 다 알았습니다. 여기서 세상의 불신자들이 그리스도인을 향해 쏟아놓는 비방이 얼마나 악의에 찬 것인가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그들은 ‘야, 쟤네들 중에 밤새 술 마시고 취해서 저러는 걸 거야.’ 그리곤 어제 술 마시고 술 덜 깬 사람 있나 없나 혈안이 되어서 찾았을 지도 모릅니다!

이런 비난에 대해서 바르게 반박할 수 있는 근거를 확실히 준비해 두어야 합니다. ‘지금이 아침 아홉시다. 너희들 이 시간에 술 마시니? 안 마시지? 그럼 우리는 술 마셨겠니? 정 의심스러우면 음주 측정기로 확인해 봐!’ 흥분할 필요도 없습니다. 눈 하나 깜짝 하지 않고 목소리도 떨리지 않고, 그건 이렇게 이건 저렇다고 확실하게 근거를 제시하고 딱 부러지게 설명할 수 있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우리의 떳떳한 삶으로 주변 사람들에게 복음을 변호할 수 있어야 하겠습니다,
일터의 기도 †
크리스천답게 살게 하옵소서. 하나님이 보시기에 떳떳하고 사람들 앞에서도 거리낌이 없는 삶을 살기를 원합니다.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구원의 길을 찾는 사람들의 질문에 답하라! 직장인큐티 2017.12.14
고난의 유익을 아십니까? 직장인큐티 2017.12.13
어떤 성공을 추구하십니까? 직장인큐티 2017.12.12
성령 충만한 사람의 종말 신앙 직장인큐티 2017.12.11
평생의 관점으로 인생을 봅시다! 직장인큐티 2017.12.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