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22,548 | 2017-11-23

고난을 통한 성숙

<직장인 5분 묵상, 방선기 원용일 직장사역연구소>

"모든 은혜의 하나님 곧 그리스도 안에서 너희를 부르사 자기의 영원한 영광에 들어가게 하신 이가 잠깐 고난을 당한 너희를 친히 온전하게 하시며 굳건하게 하시며 강하게 하시며 터를 견고하게 하시리라" (벧전5:10)
젊어 고생은 사서도 한다는 옛말이 있지만 정말 고생을 자원할 사람은 없을 것입니다. 마찬가지로 우리들의 고난이 영적으로 유익하다고 하지만 그 고난을 일부러 원하는 사람은 없을 것입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우리에게 고난이 오히려 유익할 수 있다는 것을 알지만 우리가 원하는지 물어보지도 않으시고(?) 그냥 고난을 주시는 것 같습니다.

그런데도 사람들은 고난을 받을 때는 자기에게서, 주변 사람들이나 상황에서 그 원인을 찾으려고 합니다. 그래서 절망하고, 누군가를 원망하기도 하고, 삶을 비관하기도 합니다. 그러나 하나님을 알면 고난에 대한 자세가 달라집니다. 고난은 우리를 온전케 하고, 굳게 하며, 강하게 하며, 터를 견고케 하기 위한 하나님의 방법입니다.

직장 안에서도 맡겨진 일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을 때가 있습니다. 기대했던 일이 잘 안 되거나 직장에서 쫓겨나는 때도 있습니다. 이럴 때 내가 고난을 당한다는 생각 대신 하나님이 고난을 주신다고 생각하면 그것으로 인해 훨씬 성숙해질 수 있습니다. 하나님이 보실 때 내게 부족한 것이 있어서 온전케 하시려는 것이라고 생각하면 자신의 삶 속에서 하나님의 뜻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고난을 통해 우리는 더욱 성숙하게 되는 것을 분명히 기억합시다.
일터의 기도 †
주님이 주시는 고난을 영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로 삼게 하옵소서.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