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0,088 | 2018-01-04

믿음의 나무

<성경엄마 365 묵상>

세월이 갈수록 키가 크고
그늘이 넓은 나무가 되듯이,
우리 집안에 심겨진 믿음의 나무가
내 자식 대에 가서도 잘 자라서,
더 큰 나무가 되도록 해야 한다.「성경 먹이는 엄마」


"요셉은 무성한 가지 곧 샘 곁의 무성한 가지라 그 가지가 담을 넘었도다" (창49:22)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아름다운 그림의 퍼즐 조각 성경엄마365 2017.03.30
바른 열매를 맺는 인생 성경엄마365 2017.03.29
어리석기 짝이 없는 죄인 성경엄마365 2017.03.28
아이와 함께 천국으로 가자 성경엄마365 2017.03.27
하나님의 말씀 성경엄마365 2017.03.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