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0,219 | 2019-02-04

하나님의 도우심

<성경엄마 365 묵상>

내 안에 있을 거라고 생각지 못했던
추악한 모습들이 아이들 앞에서 어이없이 나올 때,
내 모습에 내가 실망하고
고쳐지지 않는 것에 좌절하면서,
하나님의 도우심만
간절히 구하게 되는 것이다.「성경 먹이는 엄마」

"주의 진리로 나를 지도하시고 교훈하소서 주는 내 구원의 하나님이시니 내가 종일 주를 기다리나이다" (시25:5)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하나님의 축복을 받은 장소 성경엄마365 2018.07.16
가장 고귀한 선물 성경엄마365 2018.07.15
피해를 입는 것은? 성경엄마365 2018.07.14
자녀의 사회적 관심 성경엄마365 2018.07.13
청지기 역할 성경엄마365 2018.07.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