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6,050 | 2017-05-30

남몰래 흘리는 눈물

<성경엄마 365 묵상>

크리스천 부모가 남몰래
흘리는 눈물이나 땀은
세상 것이 아니다.
하나님의 것이다.
어머니로 성공하는 길처럼
여성을 존귀하게 하는 일은 없다.
「너희 자녀를 위해 울라」
"그들이 눈물 골짜기로 지나갈 때에 그 곳에 많은 샘이 있을 것이며 이른 비가 복을 채워 주나이다" (시84:6)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먼저 하나님께 기도하라 성경엄마365 2017.01.22
아이들 역시.. 성경엄마365 2017.01.21
부모의 권위 성경엄마365 2017.01.20
제대로된 가르침 성경엄마365 2017.01.19
아이에게 가르치기 위해.. 성경엄마365 2017.0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