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6,681 | 2017-06-23

눈물을 흘리며 씨를 뿌리는 부모

<성경엄마 365 묵상>

자녀를 사랑한다면 눈물을 흘리며 씨를 뿌리는 부모가 되어야 한다.
울며 씨를 뿌리러 나가는 자가 정녕 기쁨으로
그 단을 가지고 돌아올 수 있음을 체험을 통해 보여주어야 한다.
「현명한 부모가 되라」
"울며 씨를 뿌리러 나가는 자는 반드시 기쁨으로 그 곡식 단을 가지고 돌아오리로다" (시126:6)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용서를 구하라 성경엄마365 2017.03.24
바람직한 엄마 성경엄마365 2017.03.23
벗어버리기 힘든 성품 성경엄마365 2017.03.22
어린 죄인 성경엄마365 2017.03.21
자녀교육에 대해.. 성경엄마365 2017.03.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