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7,208 | 2017-06-29

너는 무엇이나 다 할 수 있다

<성경엄마 365 묵상>

부모는 ‘너는 무엇이나 다 할 수 있다’가 아니라
‘네가 할 수 있는 것이 있다’라고 가르쳐야 한다.
완벽주의자인 부모 밑에서 자란 자녀는 성인이 되어서도
자기 기량을 마음껏 펼치기 어렵다.
「현명한 부모가 되라」
"이스라엘아 여호와를 의지하라 그는 너희의 도움이시요 너희의 방패시로다" (시115:9)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배려하는 마음 성경엄마365 2017.04.25
형제 사랑 성경엄마365 2017.04.24
중심없는 무한 계발 성경엄마365 2017.04.23
무장은 말로 하는 것이 아니다 성경엄마365 2017.04.22
영적 용사 성경엄마365 2017.04.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