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7,080 | 2017-07-18

일을 분담하는 법

<성경엄마 365 묵상>

자녀가 미래사회에서
제 몫을 충실히 해낼 수 있도록 준비시키기 위해서는
가정에서부터 일을 분담하는 법을 가르쳐야 한다.
“너는 들어가서 공부나 해”는 좋은 말이 아니다.
「현명한 부모가 되라」
"그들에게 율례와 법도를 가르쳐서 마땅히 갈 길과 할 일을 그들에게 보이고" (출18:20)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인생의 답 성경엄마365 2017.04.26
배려하는 마음 성경엄마365 2017.04.25
형제 사랑 성경엄마365 2017.04.24
중심없는 무한 계발 성경엄마365 2017.04.23
무장은 말로 하는 것이 아니다 성경엄마365 2017.0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