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8,862 | 2017-12-06

자식이 할 일

<성경엄마 365 묵상>

자식이 할 일을 부모가 대신해줄 때
부모는 자식이 부모의 컨트롤 아래 있다고 느낀다.
자식을 조종하고 있을 때가 가장 기쁘기 때문이다.
「자녀교육에 왕도가 있다」
"너는 범사에 그를 인정하라 그리하면 네 길을 지도하시리라" (잠3:6)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말하기부터 훈련하라 성경엄마365 2017.03.31
아름다운 그림의 퍼즐 조각 성경엄마365 2017.03.30
바른 열매를 맺는 인생 성경엄마365 2017.03.29
어리석기 짝이 없는 죄인 성경엄마365 2017.03.28
아이와 함께 천국으로 가자 성경엄마365 2017.03.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