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6,290 | 2018-04-27

이제는 응답의 때이다

<독서큐티 365 묵상>

순종의 제사는 의무감에서 드리는 것이 아니라
예수님에 대한 우리의 사랑이 크게 넘쳐서 흘러나와야 한다.
하나님께서는 우리를 급진적인 그리스도인이 되도록 부르신다.
우리는 하나님이 주시는 구원을 받았다.
이제는 우리가 응답해야 할 때이다.


하나님 한 분만을 위한 예배, 마이크 필라바치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능력을 갖기 위한 열쇠 독서큐티 2017.07.25
기도생활의 진수 독서큐티 2017.07.24
하나님의 말씀을 구하는 사람들에게는.. 독서큐티 2017.07.23
마음의 묵상 독서큐티 2017.07.22
우리가 그분을 필요로 하는 증거는.. 독서큐티 2017.0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