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5,028 | 2017-08-21

하나님은 아버지이시다.

<독서큐티 365 묵상>

하나님은 인정사정 모르는 매정한 현장 감독이 아니시다.
기도할 시간이 없는가? 아니면 은밀하게 기도할 장소가 없는가?
그렇다면 그 모든 것을 아버지께 아뢰어라.
그러면 당신이 자신도 모르게 무릎 꿇고 있다는 것을 깨닫게 될 것이다.


무릎 꿇는 그리스도인, 무명의 그리스도인(앨버트 리처드슨)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친구의 사랑을 바라는가? 독서큐티 2017.06.25
완전한 것으로.. 독서큐티 2017.06.24
온전한 용서, 사랑.. 독서큐티 2017.06.23
믿음의 형제자매들이여! 독서큐티 2017.06.22
다른 사람들을 축복할 때.. 독서큐티 2017.06.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