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4,990 | 2017-08-21

하나님은 아버지이시다.

<독서큐티 365 묵상>

하나님은 인정사정 모르는 매정한 현장 감독이 아니시다.
기도할 시간이 없는가? 아니면 은밀하게 기도할 장소가 없는가?
그렇다면 그 모든 것을 아버지께 아뢰어라.
그러면 당신이 자신도 모르게 무릎 꿇고 있다는 것을 깨닫게 될 것이다.


무릎 꿇는 그리스도인, 무명의 그리스도인(앨버트 리처드슨)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주님, 제가 여기 있습니다 독서큐티 2017.02.26
하나님께 순종하고 있는가? 독서큐티 2017.02.25
저는 그저 아멘입니다. 독서큐티 2017.02.24
나는 오직 그분의 도구.. 독서큐티 2017.02.23
신앙 성장을 못하는 이유.. 독서큐티 2017.0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