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6,262 | 2018-10-12

무한한 배고픔

<독서큐티 365 묵상>

하나님은 무한하신 분이기 때문에 상자에 담을 수 없다.
따라서 그러한 하나님의 임재를 체험하려면
우리 또한 상자에 담을 수 없는 무한한 배고픔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


간절한 매달림, 토미 테니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죄를 자각하는 것은.. 독서큐티 2018.07.17
당신 삶의 왕 독서큐티 2018.07.16
내가 나의 하루를 주 예수께 맡기면.. 독서큐티 2018.07.15
생명의 말씀 독서큐티 2018.07.14
단호한 결심 독서큐티 2018.07.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