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259 | 2014-03-05

장관이 응원 메시지를 받다

정부 관리가 경의를 표하는 편지를 받는 것은 흔한 일이 아니기 때문에 외무부 부장관 대니 아얄론은 영국 헌팅턴 출신의 존과 윌마 필립스로부터 편지를 받았을 때 놀랄 수 밖에 없었다. 이 편지에는 20 파운드의 현금과 함께 다음과 같은 편지가 들어 있었다: “우리는 TV에서 당신을 보았는데, 당신이 진심 어린 이야기를 하고 있음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우리는 매일 예루살렘의 평화를 위해서 기도하고 있으며, 유대 백성과 당신들의 아름다운 나라를 사랑합니다. 당신처럼 이 백성들은 하나님의 뜻을 이루고 있는 사람들입니다.”

아얄론은 선물을 받을 수 없기 때문에, 이 돈은 기부했다.

Picture - 영국으로부터 사랑을 담아 (From Britain with love)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길라드 샬릿과 론 아라드 IN BRIEF 2014.03.05
비비의 생일 IN BRIEF 2014.03.05
Tid Bits 회개한 록 가수 IN BRIEF 2014.03.05
Tid Bits 11-11-11! IN BRIEF 2014.03.05
인기를 끄는 이스라엘산 대추야자 IN BRIEF 2014.03.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