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3,521 | 2014-03-05

카프카의 삶에 대해서

유대인 작가 프란츠 카프카(1883-1924)의 감춰졌던 귀중한 작품들이 오랜 여행 끝에 대중에게 소개될 예정이다.두 자매가 이 작품들을 어머니로부터 물려받았는데, 그 어머니는 카프카의 가까운 친구에게서 이 작품들을 받았다. 하지만 이스라엘 국립 도서관은 카프카가 유언장에 이스라엘 국립 도서관에 이 작품들을 남기겠다고 썼다며 소유권을 주장했다.

논쟁의 보물을 가지고 있던 두 자매는 그것을 잘 간직했다. “이 작품들은 수십년 동안 텔아비브에 있는 아파트의 금고에 숨겨져 있었습니다”라고 도서관 관장 아비아드 스톨만이 말했다.

이 사건은 법정에서 결론이 내려져, 카프카의 초현실주의적 소설 을 연상시켰다. 텔아비브 지방 가정 법원은 이 작품들을 예루살렘에 있는 국립 박물관에 양도하도록 최종 판결을 내렸다.

“이스라엘인으로서 오늘은 매우 기쁜 날입니다. 이번 결정으로 우리의 유산이며 매우 귀중한 문학 작품이 세계에 드러나게 되었기 때문입니다”라고 스톨만은 밝혔다.신비에 싸인 작가의 귀중한 40,000쪽에 달하는 소장품은 ‘카프카적’이라는 한 단어로 요약할 수 있다.

Picture - 초현실적인 언어학: 전설적인 유대 작가 프란츠 카프카
숨겨진 원고: 카프카가 직접 쓴 대하 소설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