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3,880 | 2009-06-23

내가 만든 하나님을 섬기려 한다!

성경은 하나님을 종종 “거룩하신 자”로 부른다. 그 이유는 모든 도덕적 탁월함이 그분 안에서 발견되기 때문이다.

“하나님은 빛이시라 그에게는 어두움이 조금도 없으시니라” (요일 1:5)
“주께서는 눈이 정결하시므로 악을 참아 보지 못하시며” (합 1:13)

거룩함은 신적 본성의 정화이다. 하나님은 거룩하시기 때문에 모든 죄를 미워하신다. 죄가 심판을 받는 이유는 하나님이 죄를 미워하시기 때문이다. 하나님은 종종 죄인들을 용서하시지만 죄는 절대로 용서하지 않으신다.

죄인이 용서를 받을 수 있는 이유는 그리스도께서 모든 형벌을 감당하셨기 때문이다. 이것이 “피 흘림이 없은즉 사함이 없느니라”(히 9:22)라고 말씀하는 이유이다. 오늘날 신자를 자처하는 사람들 대다수가 사랑하는 ‘신’은 그들의 어리석음을 눈치채지 못하고 젊음의 ‘무분별함’을 관대히 용납하기를 좋아하는 마음씨 좋은 노인과 매우 흡사하다.

하지만 성경은 “주는 모든 행악자를 미워하시며”(시 5:5), “하나님은 … 매일 분노하시는 하나님이시로다”(시 7:11)라고 말씀한다.

사람들은 이런 하나님을 믿으려 하지 않고, 하나님이 죄를 증오하신다는 사실이 생각날 때마다 이를 부득부득 간다. 죄인은 거룩하신 하나님을 생각해낼 수도 없고, 또 뜨거운 불못에서 영원히 형벌을 당할 것이라는 사실을 깨달을 수도 없다.

어떻게 어둠과 빛이 한데 어울릴 수 있겠는가? 거룩하신 하나님이 어떻게 “더러운 옷”(사 64:6)을 기뻐하시겠는가? 부패한 인간의 행위는 제아무리 선해도 불결할 뿐이다. 나쁜 나무는 좋은 열매를 맺을 수 없다.

하나님이 거룩하지 못하고 의롭지 못한 것을 인정하신다면 그것은 곧 그분 자신과 스스로의 완전하심을 부인하는 것이나 같다. 작은 얼룩만 하나 있어도 거룩하신 하나님을 만족시킬 수 없다.

하지만 감사하게도 하나님은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그 거룩하신 속성을 만족시킬 수 있는 은혜를 허락하셨다. 그리스도를 피난처로 삼는 죄인은 모두 “사랑하시는 자 안에서 거저 주시는 은혜”(엡 1:6)를 받을 수 있다.

우리는 거룩하신 하나님을 본받고자 하는 마음을 가져야 한다. 하나님은 “내가 거룩하니 너희도 거룩할지어다”(벧전 1:16)라고 명령하신다. 하나님만큼 전지전능해야 한다는 명령은 없지만 하나님처럼 거룩해야 한다는 명령은 있다. 성경은 “너희를 부르신 거룩한 자처럼 너희도 모든 행실에 거룩한 자가 되라”(벧전 1:15)라고 말씀한다.

“이것이 하나님을 영화롭게 하는 가장 훌륭한 방법이다. 열띤 찬양이나 웅장한 표현이나 거창한 섬김보다는 순결한 마음으로 하나님과 친밀한 관계를 맺고 그분처럼 거룩하게 살기를 열망하는 것이 하나님을 훨씬 더 영화롭게 할 수 있다”(스테판 차녹).

하나님은 거룩함의 원천이자 근원이시다. 따라서 우리는 거룩한 성품을 지니게 해달라고 하나님께 열심히 간구해야 한다.

“하나님이 친히 너희로 온전히 거룩하게 하시고 또 너희 온 영과 혼과 몸이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 강림하실 때에 흠 없게 보전되기를 원하노라”(살전 5:23)라는 기도를 우리의 매일 기도로 삼자.

네 하나님을 알라아더 핑크 | 규장


너희는 여호와 우리 하나님을 높여 그의 발등상 앞에서 경배할지어다 그는 거룩하시도다
- 시편 99장5절

그런즉 군왕들아 너희는 지혜를 얻으며 세상의 재판관들아 너희는 교훈을 받을지어다 여호와를 경외함으로 섬기고 떨며 즐거워할지어다 그의 아들에게 입맞추라 그렇지 아니하면 진노하심으로 너희가 길에서 망하리니 그의 진노가 급하심이라 여호와께 피하는 모든 사람은 다 복이 있도다
- 시편 2장10절~12절

주여 누가 주의 이름을 두려워하지 아니하며 영화롭게 하지 아니하오리이까 오직 주만 거룩하시니이다 주의 의로우신 일이 나타났으매 만국이 와서 주께 경배하리이다 하더라
- 요한계시록 15장4절


주님, 주님의 거룩한 영을 이 마음에 허락해주소서. 순결한 주님의 마음을 본받아 이 영혼도 아주 작은 죄라도 미워하고 그 죄를 마음에 심지 않겠습니다. 나의 영과 혼과 몸이 매일 흠 없이 보전되기를 원합니다. 주여 함께 하여 주옵소서.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