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828 | 2014-03-05

페레스가 교황과 트위트하다

시몬 페레스 이스라엘 대통령이 80대 친구인 교황 베네딕트 14세에게 소셜 미디어에 그를 환영한다는 개인적인 트위터를 보냈다. 89세의 페레스는 오랫 동안 소셜 미디어에서 활발히 활동을 해 온 반면, 85세의 교황은 이번 12월에 트위터를 시작했다.

페레스는 “트위터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라고 썼다. “바티칸과 우리의 관계는 너무 좋으며, 이를 바탕으로 모든 곳에 평화를 위한 기초를 세우기를 바랍니다.”

교황은 즉시 응답을 보내지는 않았다. 아직 트위터를 어떻게 하는지 배우지 않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일주일 후에 그는 첫 번째 트위터를 보냈고, 즉시 수백 만명의 팔로워들을 얻었다. 바티칸은 로마 교황의 트위터가 신앙을 위한 ‘지혜의 진주’가 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Picture - 80대들을 위한 소셜 미디어 (Social media for octogenarians)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