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9,679 | 2011-03-22

내가 과연 잘할 수 있을까?

우리는 모세에게서 하나님이 쓰시는 사람, 위대한 하나님의 종, 40년 동안 이스라엘 민족 2백만 명을 하나님의 말씀으로 인도한 놀라운 능력의 종의 모습을 발견합니다.

바로 그 모세가 죽고 이제 여호수아가 섰습니다. 여호수아의 느낌이 어땠을지 상상해보셨습니까? 어쩌면 여호수아가 이런 생각을 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내가 과연 잘할 수 있을까?’ 자신에게 주어진 새로운 일을 앞에 두고 여호수아는 아마도 이런 생각을 하지 않을 수 없을 것입니다.

‘이렇게 해본 적이 없는데, 이건 전혀 새로운 건데, 이 책임은 내게 과중한데, 정말 어려운데, 내가 과연 잘할 수 있을까?’

게다가 모세는 2백만이라는 사람들을 인도하였으니 그런 모세의 능력 앞에서 여호수아가 느꼈을 자신의 초라하고 불안한 모습을 누가 이해할 수 있었겠습니까?

“강하고 담대하라”는 이 말씀이 비단 여호수아만을 위한 것이겠습니까? 우리 모두의 삶 가운데, 또 모세의 뒤를 이어 중요한 사명을 감당해야 하는 사명자들에게 주시는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지금까지 모세는 광야에서 수많은 사람들을 이끌었습니다. 그것도 어렵고 놀라운 일입니다. 하지만 이제부터 여호수아가 감당해야 할 사명은 싸워서 가나안 땅을 쟁취하고 정복하는 일입니다.

이제는 받은 사명으로 훈련하고, 성장하고, 성숙해가는 과정만 중요한 것이 아니라 어떻게 하나님이 주신 사명을 이룰 것인지, 그 사역의 구체적인 실행을 위해 힘쓸 시기입니다.

그러니 여호수아가 얼마나 힘들고, 그의 심정이 얼마나 위태하고 연약해졌겠습니까? 우리 주님은 그런 여호수아를 아시고 계속해서 “두려워하지 말라. 놀라지 말라. 강하고 담대하라”고 말씀해주셨습니다.

여호수아가 어디로 가든지 하나님께서 함께해주시겠다는 말씀은 결코 빈말이 아니었습니다. 여호수아는 이제 가나안 여러 곳을 다니며 죽음의 문턱에서 전쟁을 치를 것입니다. 가나안 땅을 정복해 나가야 할 여호수아에게 이 말씀은 막연하게 들리지 않았을 것입니다.

적진으로 들어가는 여호수아에게 하나님께서 친히 “네가 어디로 가든지 내가 너와 함께하겠다”라고 말씀해주시는 것입니다.

볼지어다 내가 세상 끝날까지 너희와 항상 함께 있으리라 하시니라_마 28:20

안 된다고 하지 마십시오. 힘들다고 하지 마십시오. 그리고 못한다고도 하지 마십시오. 우리 주님이 함께해주십니다.

강하고 담대하십시오. 전능하신 하나님이 우리를 다스리십니다. 그분이 모든 것을 공급하십니다. 우리와 함께하십니다. 이 임마누엘의 약속을 믿고 힘차게 나아가는 하나님의 수많은 여호수아가 되시기를 바랍니다.

아름다운 동역이동원,진재혁 | 규장

여호와는 나의 힘과 나의 방패시니 내 마음이 저를 의지하여 도움을 얻었도다 그러므로 내 마음이 크게 기뻐하며 내 노래로 저를 찬송하리로다
- 시편 28장7절

두려워 말라 내가 너와 함께 함이니라 놀라지 말라 나는 네 하나님이 됨이니라 내가 너를 굳세게 하리라 참으로 너를 도와 주리라 참으로 나의 의로운 오른손으로 너를 붙들리라
- 이사야 41장10절

내가 네게 명한 것이 아니냐 마음을 강하게 하고 담대히 하라 두려워 말며 놀라지 말라 네가 어디로 가든지 네 하나님 나 여호와가 너와 함께 하느니라 하시니라
- 여호수아 1장9절

각 사람을 창조하시고 계획하신 주님, 주님의 인도하심과 부르심을 깨닫길 원합니다. 주님께서 허락하신 사명에 민감한 자가 되어 더욱 힘써 기도하는 자되게 하여 주소서. 하나님의 사람들에게 ‘강하고 담대하라’고 하신 그 말씀이 제 삶에도 적용되어 나타나길 바랍니다. 하나님, 함께하여 주옵소서.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