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3,454 | 2011-09-29

계산이 너무 빨라도 손해본다!

소위 세상에서 똑똑하다는 사람들의 특징은 너무 계산이 빠르다는 것이다. 자신의 지식과 경험을 바탕으로 앞뒤를 잰 다음에 움직이기 때문에 오히려 아무것도 이루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계산하고 상식적으로 움직여서 이뤄질 수 있는 위대한 일은 아무것도 없다. 홍해를 가르는 일이나 오병이어로 오천 명을 먹이는 일이나 예수님의 십자가 사건 모두 사람이 머리로 계산해서는 절대 불가능한 일이었다.

오직 믿음으로 행한 것만이 인생을 바꾸고 역사를 바꾼다.

상황이 내게 유리하냐 아니냐를 묻지 말라. 내게 할 힘이 있느냐 없느냐, 적이 얼마나 강하냐 약하냐를 묻지 말라. 믿음의 사람이 물어야 할 질문은 “이것이 하나님의 뜻이냐 아니냐”이다.

하나님의 뜻이 확실하다면 손해볼 것 같거나 역부족일 것 같아도 하는 것이다. 하나님이 기뻐하실 일이기에 하는 것이다.

믿음의 사람은 행동한다. 그리고 하나님은 믿음을 가진 사람을 도우시고 믿음으로 움직이는 자의 인생에 개입하신다. 그런 자에게 초자연적인 능력을 부어주시며 도와주신다.

우리가 자신의 능력과 상식만으로 일하면 하나님께서 개입하실 이유가 없다. 기도 안 하는 사람에게 하나님이 어떻게 응답하시며, 믿음의 순종을 안 하는 사람에게 어찌 승리를 주시겠는가.

고민하고 핑계하고 불평만 한다면 결코 믿음의 사람이 될 수 없다. 믿음의 사람은 자신이 선 바로 그 자리에서, 자신이 들고 있는 것으로, 자신이 할 수 있는 최선의 것을 행한다.

밥 먹을 입은 5천이 넘는데, 가진 것은 물고기 두 마리와 보리떡 다섯 개뿐인 소년은 그것이라도 주님께 갖고 왔다. 그랬더니 주님이 힘을 주셨다.

상황이 아무리 불리해도 내가 가진 작은 것을 하나님께 드리며 행동해야 한다. 그때 하나님이 도와주셔서 우리에게 없는 것을 있게 하시고, 안 되는 것을 되게 만드는 기적의 주인공으로 만들어주신다. 가진 것이 아무리 많아도 핑계만 하고 행동하지 않으면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는다.

“믿음이 없이는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지 못하나니 하나님께 나아가는 자는 반드시 그가 계신 것과 또한 그가 자기를 찾는 자들에게 상주시는 이심을 믿어야 할지니라”(히 11:6).

상황이 아무리 어려워도 믿음의 사람은 반드시 승리한다. 자신만 승리하는 것이 아니라 위기에 빠진 다른 형제도 능히 구원한다. 피할 수 없는 싸움이라면 그리고 하나님이 허락하신 싸움이라면 두려워하지 말고 돌진하라!

다시 가슴이 뛴다한홍 | 규장

너희의 조상 아브라함과 너희를 낳은 사라를 생각하여 보라 아브라함이 혼자 있을 때에 내가 그를 부르고 그에게 복을 주어 창성하게 하였느니라
- 이사야 51장2절

무릇 하나님께로부터 난 자마다 세상을 이기느니라 세상을 이기는 승리는 이것이니 우리의 믿음이니라
- 요한일서 5장4절

십자가의 도가 멸망하는 자들에게는 미련한 것이요 구원을 받는 우리에게는 하나님의 능력이라
- 고린도전서 1장18절

주님은 나를 사랑하시고, 나를 위해 놀라운 계획을 가지고 계십니다. 주님이 나와 함께 하시고 나를 축복하신다는 것을 자랑하며 살아가겠습니다. 언제나 주의 뜻 안에 거하게 하시고, 주님의 음성에 민감히 반응하는 자 되게 하소서.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