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35,131 | 2012-10-22

텅 비었던 그들은 가득 채워지기를 갈망하였다...

하나님을 배고파하는 사람들은 하나님을 발견한다. 다락방에 모여든 무리의 영혼은 사슴이 시냇물을 갈망하는 것처럼 살아 계신 하나님을 갈망하였다(행 1:14).

영적으로 벌거벗었던 그들은 복된 성령의 옷을 입기 위해 살아 계신 하나님께 도망하였다. 텅 비었던 그들은 가득 채워지기를 갈망하였다.

능력이 없던 그들은 능력을 부여받을 때까지 예루살렘에 머물렀다. 완전히 파산하여 거지처럼 되었던 그들은 하나님의 은혜의 부유함을 간청하였다. 그리고 마침내 두려움으로 가득하였던 그 무리는 뜨거운 불로 충만한 하나님의 사자(使者)들이 되었다.

이 그리스도의 군사들은 검(劍)을 쥐고 있지 않았지만 로마제국의 힘과 싸워 승리하였다. 그들은 교회로서의 위세 같은 것을 갖고 있지 않았지만 열매를 맺지 못하는 유대주의의 결빙된 관행에 당당히 맞서 그 심장까지 꿰뚫었다.

그들은 배우지 못한 사람들이었지만 하나님의 모든 계획을 조금의 부끄러움도 없이 선포하였고 마침내 지적인 헬라 사람들을 아연실색하게 만들었다.

이 시대에 가장 절실히 필요한 것이 있다. 그것은 밤 가운데서도 가장 어두운 밤이 그 어느 시대와도 비교할 수 없으리만큼 부패한 이 시대 위에 드리워지기 전에, 교회가 승천하신 주님을 다시 만나 부흥 가운데서도 가장 강력한 부흥을 선도할 능력을 부여받는 것이다.

모르기는 몰라도 당시 다락방에 모여 있던 무리는 급하고 강한 바람 같은 소리를 전혀 예상하지 못했을 것이고, 불의 혀처럼 갈라지는 현상에 당황했을 것이고, 자신들이 전혀 알지도 못하는 언어로 말하고 있다는 사실에 깜짝 놀랐을 것이다.

그렇다고 해서, 이 무리 모두 하나님으로부터 오는 또 다른 자비의 어루만짐을 기다리던 타락한 자들이었다고 말하는 것은 진실을 왜곡하는 것이다.

타락한 사람들은 세상에서 가장 기쁨이 없는 사람들이지만, 이 제자들은 주님께서 구름 가운데 하늘로 올라가시는 것을 얼마 전에 목격하고 난 뒤에 크게 기뻐하면서 예루살렘으로 돌아왔기 때문이다.

그들은 아버지께서 약속하신 것을 기다리기 위해 다락방으로 올라갔다. 이는 그들이 순종하는 무리였다는 것을 뜻한다. 반면 타락한 사람들은 순종하지 않는다.

다락방의 그들은 그리스도께서 승천하신 후에 그리스도를 예배하였다. 타락한 사람들은 그리스도를 저버린다.

그렇다. 그들은 낭패를 본 무리가 아니었다. 정확히 말하면, 그들은 행복한 사람들이었고 순종하는 사람들이었고 예배하는 사람들이었고 기도하는 사람들이었다.

그렇다! 다락방의 그들은 ‘기도하는’ 교회였다. 예수님께서 요단강에서 기도하셨을 때 성령이 내려와 그 위에 임하셨고, 제자들이 다락방에서 기도하였을 때 복된 성령이 내려와 그들 위에 임하셨던 것이다.

성령께서는 기도하는 사람들 위에 임하신다! 성령께서는 과거에 행하셨던 일들을 오늘도 다시 행하실 것이다! 이 말을 우리의 생각 맨 앞에 배치시키자!

하나님을 부끄럽게 하지 말라레오나드 레이븐힐 | 규장

† 말씀
나를 사랑하는 자들이 나의 사랑을 입으며 나를 간절히 찾는 자가 나를 만날 것이니라
- 잠언 8장17절

여자들과 예수의 어머니 마리아와 예수의 아우들과 더불어 마음을 같이하여 오로지 기도에 힘쓰더라
- 사도행전 1장 14절

모든 기도와 간구를 하되 항상 성령 안에서 기도하고 이를 위하여 깨어 구하기를 항상 힘쓰며 여러 성도를 위하여 구하라
- 에베소서 6장 18절

† 기도
주님, 세상이 어두워도 제 마음만은 깨어서 주님을 바라보게 하소서. 매일 주님의 은혜를 갈망하며 우리 안에 계신 주님 능력으로 이 세상 빛과 소금된 삶 살겠습니다. 행복한 사람, 순종하는 사람, 예배하는 사람, 기도하는 사람되게 하소서.

† 적용과 결단
지금 당신 앞에 닥친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가장 필요한 것은 무엇입니까? 기도를 통해 일하시는 성령의 역사를 경험한 적이 있습니까?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