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2,051 | 2014-03-05

세계에서 가장 비싼 시계

최고급의 다이아몬드-스터드 브레게 스위스 시계를 이제 이스라엘에서도 구입할 수 있게 되었다. 나폴레옹 보나파르트는 이 시계를 주머니에 넣고 자랑하는 것을 즐겼다. 조지 워싱턴과 윈스턴 처칠도 지위의 상징처럼 이 시계를 찾다. 세계에서 가장 비싼 이 시계들은 2-3백만 세켈 (537,000에서 940,000달러)을 호가한다. 브레게 그랜드 컴플리케이션 더블 투어빌리언은 수제품으로 전체 30.3캐럿, 107개의 다이아몬드가 박혀있다. 이스라엘에서의 판매는 롤타임에서 맡고 있으며, 이미 네 세트가 팔렸다.

Picture - 시간의 가치? 시간을 보내는 값비싼 방법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여성 조종사가 비비를 나르다 IN BRIEF 2014.03.05
Tidbits IN BRIEF 2014.03.05
처칠이 예루살렘에 오다 IN BRIEF 2014.03.05
봉사 IN BRIEF 2014.03.05
TIDBITS IN BRIEF 2014.0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