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470 | 2014-03-05

가 알랜 케이와 인터뷰하다

알랜 케이는 미국의 보수적인 유명 시사 해설가이자 전 외교관이다. 케이는 대통령 선거 및 미국 상원의원 선거에도 몇 번 출마했으며, 로날드 레이건 대통령의 경제 고문을 역임했다. 의 요나탄 다비드가 중동에 대한 미국 정책에 대해서 케이와 대화를 나누었다.


: 바락 오바마 대통령은 이스라엘의 진정한 친구입니까?
: 그는 이스라엘에게 많은 모욕감을 주는 행동을 하고 있습니다. 이스라엘에 대해 최악의 입장을 취하고 있으며, 적대적인 아랍에게는 공개적으로 이익을 제공해 주고 있습니다.

: 오바마 행정부는 이스라엘에 대한 이란의 위협을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습니까?
: 이란은 미국에도 위협을 가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조치를 취할 시기를 놓쳐버린 것은 아닌지 의문을 제기해야 합니다.

: 워싱턴은 왜 정착촌을 ‘평화에 대한 장애물’로 보고 있나요?
: 오바마 행정부는 편파적이며, 이스라엘에 불리합니다. 이 행정부는 이슬람 주의자들의 요구를 액면 그대로 받아들이고, 이스라엘을 약화시키기 위해 이슬람 편에 있습니다.

: 선거를 통해 모슬렘 형제단과 같은 이슬람주의 단체들의 지배하에 놓인 이집트 같은 나라들에 대해 미국이 원조를 삭감해야 한다고 생각하십니까?
: 이집트는 [이슬람의] 샤리아 법 아래 있습니다. 미국이 표명하는 것에 근본적으로 적대적인 세력들과 손을 잡는 것이 어떻게 미국에 이익이 되겠습니까?

: 이스라엘에 대한 미국의 특별한 관계는 미국의 기독교 전통과 관계가 있다고 보십니까?
: 이스라엘은 인권 존중에 기초한 정부 입니다. 성경에 따르면 인류를 위한 이스라엘과 하나님 사이에 특별한 관계가 존재합니다.

Picture - 요점을 지적하다: 케이가 상원 의원 선거 때 오바마와 논쟁을 벌이고 있다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