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4,980 | 2013-11-17

당신의 얼굴은 항상 기쁨과 감사가 넘쳐나는 얼굴인가?

나는 종종 영적으로 침울해지곤 한다. 아마 우리 가운데 다른 누구보다 더 자주 그럴 것이다. 그런데 그럴 때마다 나는 온 마음을 다해 주님을 의지하면서 마음에 평안을 주는 예수님의 보혈의 능력과 내 모든 죄를 씻기 위해 십자가에서 죽으신 주님의 지극하신 사랑을 새로이 깨닫기 위해 노력한다.

나는 이것보다 더 좋은 치료제가 없다고 확신한다. 나를 하나님의 의로 만들기 위해 내 모든 죄를 대신 지시고 십자가에 달리신 성육신하신 하나님을 응시할 때마다 주님의 상처에서 발원한 위로의 냇물이 내 영혼 안으로 흐르기 시작한다.

우리가 가장 슬플 때, 어떤 분의 슬픔이 극에 달했던 장소에서 가장 큰 위로를 얻을 수 있다는 것은 모순되지만 참된 진리이다.

갈보리는 우리의 주님이요 구세주이신 예수님의 슬픔이 절정에 달했던 곳이지만, 주님의 백성인 우리의 슬픔이 그치는 곳이기도 하다. 십자가는 주께 말할 수 없는 번민을 안겨드렸지만, 주님을 믿는 모든 이에게 위로와 기쁨을 안겨주기도 한다.

그리스도께서 당신에게 용서와 평강을 주기 위해 하신 일을 깊이 묵상해보라. 그럴 때 당신은 “자기 목숨을 많은 사람의 대속물로 주려 함이니라” (마 20:28)라고 말씀하신 주님이 당신을 위해 이루신 구속 때문에 온전히 기쁠 것이다.

우리는 마땅히 기뻐해야 할 최상의 이유를 알고 있다. “평안이라는 꽃을 가슴에 달고 있는 사람은 행복하다!”라는 존 번연의 말은 타당하다. 그러나 그 꽃이 ‘죄의 용서’라는 꽃밭이 아니라면 어디에서 자라겠는가?

소자야 안심하라 네 죄 사함을 받았느니라!(마 9:2) 이는 언제나 위로와 기쁨을 주는 메시지이다.

우리는 젊었을 때 다른 곳에서 행복을 찾을 만큼 어리석고 미련했는지 모르며 나이를 먹은 지금은 날로 커지는 근심과 걱정에 짓눌려 지낼지도 모른다. 그러나 죄의 용서에서 나오는 행복을 소유하고 있으면 우리는 그저 행복하다.

우리가 진정으로 이런 행복을 향유한다면 우리를 비탄에 잠기게 할 것들이 세상에 도무지 존재하지 못할 것이다. 죄 사함을 통해 얻는 기쁨이 어떤 상황에서 닥칠 수 있는 어떤 슬픔이라도 압도하고 지배할 것이기 때문이다.


하나님께서 우리의 죄를 용서하셨다! 우리의 마음을 근심스럽게 만들 수 있는 것은 아무것도 없다! 가장 깊은 걱정거리가 사라졌다! 슬픔의 우두머리가 제거되었다! 그러니 사랑하는 주님의 자녀들이여! 거룩한 유쾌함을 유지하는 이 책임을 우리 어깨 위에 짊어지자! 이 세상 사람들이 우리를 가리켜 “저들은 슬픔과 비탄에 젖은 무리이다!”라고 말하게 내버려두지 말자!

예수님을 믿는 자들이여! 우리 안에 주님의 기쁨이 거하게 해달라고 기도할 뿐 아니라 그 기쁨이 충만하게 해달라고 기도하자! 우리가 어떤 상황에서든지 침착하고 하나님을 굳게 믿고 기쁨을 잃지 않았으면! 그래서 우리 주변 사람들이 “저 사람이 저렇게 행복한 비결이 무엇일까? 고통에서 면제된 것도 아니고 짜증 나게 하는 일과 괴로운 사건이 없는 것도 아닌데 대체 무엇 때문에 저 사람 얼굴이 저렇게 빛날 수 있는 것일까?”라고 말했으면!

그리고 그들이 그렇게 말할 때, 우리가 “죄 사함을 받은 사람은 기뻐할 수밖에 없답니다. 그게 바로 제가 기쁨을 잃지 않는 비결이에요!”라고 대답했으면! 당신이 죄 사함이 의미하는 것을 확실히 깨닫는다면, 실로 많은 귀한 축복으로부터 비롯된다는 것을 제대로 깨닫는다면, 죄 사함을 받은 사람이 마땅히 살아야 하는 대로 살고 있다면, 당신의 우울한 마음이 강풍 앞에 놓인 먹구름처럼 말끔히 사라지는 것을 경험할 수 있을 것이다.

네 주께 굴복하라C.H. 스펄전 | 규장


너희는 그 은혜에 의하여 믿음으로 말미암아 구원을 받았으니 이것은 너희에게서 난 것이 아니요 하나님의 선물이라
- 에베소서 2장8절

여호와의 속량함을 받은 자들이 돌아오되 노래하며 시온에 이르러 그들의 머리 위에 영영한 희락을 띠고 기쁨과 즐거움을 얻으리니 슬픔과 탄식이 사라지리로다
- 이사야 35장10절

주께서 생명의 길을 내게 보이시리니 주의 앞에는 충만한 기쁨이 있고 주의 오른쪽에는 영원한 즐거움이 있나이다
- 시편 16장11절

주의 구원의 즐거움을 내게 회복시켜 주시고 자원하는 심령을 주사 나를 붙드소서
- 시편 51장12절


주님, 구속의 기쁨을 잊고 세속적인 삶에 대한 문제 때문에 힘들어 하고 또 스스로 불행하다고 느낀 적이 많았습니다. 죄 사함을 받은 사람은 기뻐할 수 밖에 없습니다. 이 거룩한 기쁨을 유지하며 지내는 것이 그리스도의 삶이라는 것을 깨닫게 해주시니 감사합니다. 오늘도 주님의 구원의 은혜만으로도 충분히 행복한 하루가 되게 인도해 주옵소서.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만화] 감사하라구요? 오늘의 테마 2013.11.16
인생의 가장 맹렬한 풍랑을 만났을 때 오늘의 테마 2013.11.15
시작과 끝은 그분이 정하신다. 오늘의 테마 2013.11.14
삶이 버거워 그냥 도망가고 싶다! 오늘의 테마 2013.11.13
누구도 예외가 없습니다!! 오늘의 테마 2013.1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