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7,725 | 2014-01-15

천개의 심장

사랑하는 주님,
어젯밤의 불안함과 컴컴한 어둠 속에서도
오늘의 밝은 새벽은 여전히 이 땅을 비추고 있습니다.
무척 추울 텐데 장갑도 없이
모두들 뭔가 하고 있고, 가고 있는데
어디로 가고 있나요.

쉽게 흥분하고
쉽게 포기하고
쉽게 돌아가고
쉽게 얻으려 하고
쉽게 좌절하고
미래도 소망도 없이
다 제 갈 길로 분주하게 가는 사람들,

당신이 먹이고
당신이 입히며
당신이 지키고
당신이 고치고
당신이 사랑하는
당신이 낳은
당신의 사람들입니다.


사랑하는 주님,
이 세상에서 가장 고통스러울 때는
죽을병에 걸려 몸이 아플 때가 아닙니다.
사랑하는 가족이 먼저 이 세상을 떠날 때도 아니고
사랑하는 사람이 나를 떠날 때도 아닙니다.
가난해서 아무것도 못 먹을 때도 아니고
전쟁에서 죽어가는 사람을 지켜볼 때도 아닙니다.
나 자신이 너무 연약해서
아무것도 해줄 수 없다고 느낄 때도 아니고
죽이고 싶을 정도로 미운 사람 앞에서
웃음으로 대답할 때도 아닙니다.

사랑하는 주님,
가장 고통스러울 때는
당신이 아무것도 하고 계시지 않는 것 같을 때입니다.
아무리 불러도 대답지 않으시고,
지칠 대로 지친 손을 내밀어도
여전히 내 손은 찬 공기로 가득하고,
사방을 둘러봐도 한 줄기 빛도 볼 수 없습니다.

사랑하는 주님,
죽을 만큼 고통스럽습니다.
심장이 터지는 것 같고,
피가 마르는 것 같습니다.
살아도 숨 쉬는 것 같지 않고,
음식을 먹어도 먹는 것 같지 않습니다.
사람을 만나도 반갑지 않고,
쉬어도 편안하지 않습니다.
아무리 달려도 제 자리에 있는 것 같습니다.
밤마다 눈물이 나의 친구가 됩니다.

사랑하는 주님,
제가 더 많은 눈물로 침대를 적셔야 한다면
기꺼이 제가 그 자리에 있겠습니다.
제게 천 개의 심장이 있어서
밤마다 그 심장을 터트려야 한다면 그렇게 하겠습니다.


사랑하는 주님,
너무 고통스럽습니다.
그러나 당신의 고통에 비하면,
지금도 죽어가는 이들을 향한 통곡으로
하루하루를 보내실 텐데,
내가 눈물로 침대를 적시면
당신은 고귀한 피로 땅을 적실 텐데,
어찌 내 고통이 당신의 고통과 비교가 될 수 있겠습니까.

사랑하는 주님,
당신이 있기에 이 땅에 영혼들이 있습니다.
당신이 있기에 이 땅에 미래가 있습니다.
당신이 있기에 이 땅에 아이를 학교에 데려다 주는
아버지의 자전거가 있습니다.
당신이 있기에 이 땅에 일거리를 찾아
거리에 나오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당신이 있기에 이 땅에 웃음이 있습니다.
당신이 있기에 이 땅에 새로운 새벽이 있습니다.
당신이 있기에 이 땅에 십자가가 있습니다.
당신이 있기에 이 땅에 눈물이 있습니다.
당신이 있기에 이 땅에 고통도 있습니다.
당신이 있기에 이 땅에 제가 있습니다.

그리고 사랑하는 주님,
당신이 있기에 이 땅은 행복합니다.


_ 2004년 11월 5일 이시온

천개의 심장이시온 | 규장


† 말씀
이르시되 아빠 아버지여 아버지께는 모든 것이 가능하오니 이 잔을 내게서 옮기시옵소서 그러나 나의 원대로 마시옵고 아버지의 원대로 하옵소서 하시고 - 마가복음 14장 36절

평안을 너희에게 끼치노니 곧 나의 평안을 너희에게 주노라 내가 너희에게 주는 것은 세상이 주는 것과 같지 아니하니라 너희는 마음에 근심하지도 말고 두려워하지도 말라 - 요한복음 14장 27절

이에 예수께서 제자들에게 이르시되 누구든지 나를 따라오려거든 자기를 부인하고 자기 십자가를 지고 나를 따를 것이니라 - 마태복음 16장 24절

† 기도
열방을 향하여 아파하시는 주님의 마음을 바라봅니다.
주님의 시선이 머무는 그 자리에 제가 있도록 인도하소서
주님의 눈으로 열방의 눈물과 고통, 영혼을 바라보게 하소서

† 적용과 결단
죽어가는 이들을 향한 주님의 아파하심을 기억하세요!
주님이 원하시는 것은 거창한 구호가 아닌 열방을 향한 여러분의 뜨거운 심장임을 기억하세요!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얼마나 힘이 드세요?” 오늘의 테마 2014.01.14
삶으로 드러나게 되어 있다!! 오늘의 테마 2014.01.13
‘순종’하고 싶어도 잘 안 돼요... 오늘의 테마 2014.01.12
[만화] 내가 너와 함께 있잖니.. 오늘의 테마 2014.01.11
“예수님이 아빠도 사랑하시잖아.” 오늘의 테마 2014.0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