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469 | 2014-03-05

Tidbits

■ 저수지 수위가 오르다

:지난 1월에 내린 엄청난 강수량 덕분에 갈릴리 호수 수위가 약 1.2m나 상승했다. 2월 말까지 이 호수는 최대 수용 능력의 1.5m 밑까지 다다랐다. 이 호수가 가득 차면, 디가니아 댐이 지난 1994년 이후 처음으로 수문을 열어, 요단강의 굽이치는 물을 사해까지 보내게 될 것이다. 매년 1m씩 줄어들고 있는 ‘소금 바다’는 이미 광야의 시내에 생긴 시냇물의 유입으로 혜택을 보았다.

올해 강수량은 수년 간 가뭄으로 인한 물부족을 크게 줄여주었다. 2013년 시작 이후 갈릴리 호수의 수위는 1.5m 이상 상승했다. 이것은 2억 7백만 평방 미터의 물을 더한 것으로, 1992년에 기록한 2억 3백만 평방미터를 초과하는 것이다. 하나님께서 물 부족 해소를 위한 기도의 결실을 맺게 하심에 감사 드린다!

Picture - 감미로운 물: 갈릴리 호수가 약 20년 만에 처음으로 넘치게 될 것 같다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세계에서 가장 비싼 시계 IN BRIEF 2014.03.05
여성 조종사가 비비를 나르다 IN BRIEF 2014.03.05
Tidbits IN BRIEF 2014.03.05
처칠이 예루살렘에 오다 IN BRIEF 2014.03.05
봉사 IN BRIEF 2014.0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