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2,608 | 2014-03-05

바르샤바에 간 이스라엘 교향악단

올해 홀로코스트 기념일의 주제는 70주년을 맞는 바르샤바 게토 봉기였다. 1943년 750명의 영웅적인 유대인 전사들이 나치 군대에 대항해 일어났고, 봉기가 진압되고 게토가 완전히 파괴되기 전 한 달 동안 저항했다.

이 사건을 기념하여 세계적으로 유명한 지휘자 주빈 메타가 이끄는 이스라엘 필하모니 오케스트라가 폴란드의 보르니스와프 코모로프스키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바르샤바 그랜드 공연장에서 연주를 가졌다.

“나치는 게토를 지옥으로 만들었습니다”라고 코모로프스키는 말했다. “유대인들에 대한 핍박은 인간의 가장 저속한 본성을 드러내는 것이었습니다.”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