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2,218 | 2014-03-05

욥바의 오래된 리큐어

고고학자들은 지중해 해안 항구 도시인 욥바 거리 밑에서 1,500년 된 과일 알코올 음료 (liqueurs) 양조장으로 추정되는 장소를 발견했다. 이곳은 비잔틴 시대의 것으로는 최초로 발견된 것으로 액체가 플라스터를 바른 채집 대접으로 흐르게 하는 수로와 함께 몇 개의 압착 작업장으로 이루어져 있다. 이 공장은 나뉘어진 흰색의 모자이크 타일 표면으로 되어 있는데, 이곳이 액체를 추출하던 곳이었음을 알려주는 것이라고 발굴 책임 고고학자 요압 아르벨은 설명한다.

과일은 이 지역의 과수원에서 채집되었다. 비잔틴과 로마 시대 동안 알코올 음료는 포도로 만든 포도주뿐만 아니라 무화과, 대추 야자 열매, 석류 열매로도 만들어졌다. 욥바는 포도주 수출지로 유명했는데, 양조장은 과일 알코올 음료가 바다를 통해 해외에도 수출되었음을 보여준다.

Picture - 열매를 맺다: 리큐어는 욥바 항구를 통해 해외로 수출되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헤롯이 소생하다 ARCHAEOLOGY 2014.03.05
베이트 셰메쉬의 이교도 신전 ARCHAEOLOGY 2014.03.05
헤롯의 무덤 ARCHAEOLOGY 2014.03.05
IAA 고문서 온라인 ARCHAEOLOGY 2014.03.05
약 3천년 전의 유적 ARCHAEOLOGY 2014.0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