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440 | 2014-03-05

유대인들은 기독교인의 피를 마신다

반-유대주의는 오늘날 아랍 언론 속에서도 여전히 살아 있다. ‘세계에서 전쟁을 부추기는 자들은 유대인들이다’라고 이 지역 정치가 칼리드 알-자프라니가 이집트의 알-하페츠 TV에 밝혔다. “그들은 제 1차 세계 대전과 제 2차 세계 대전을 선동했고, 계속 전쟁을 부추길 것입니다. 유대인들은 전쟁과 모함, 거짓과 속임수 없이는 살아 갈 수 없습니다.”

알-자프라니는 유대인들은 전쟁 도발자들이라고 주장했다. 그들은 피, 특히 기독교 아이들의 피를 원한다고 설명했다: “유월절 기간 동안 그들은 ‘시온의 피’라고 불리는 마쪼 [발효되지 않은 빵]를 만듭니다. 그들은 기독교 아이를 잡아서, 목을 째고 죽입니다. 그리고 그의 피를 취해서 [마쪼]를 만듭니다. 이것은 유대인이 결코 포기하지 않는 매우 중요한 의식입니다.”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