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2,567 | 2014-03-05

채석장 도시’의 열쇠

예루살렘 북쪽 고속도로 건설 이전에 실시된 또 다른 발굴에서 이스라엘 고대 유물 당국은 제 2차 성전 시대 (주전 530년-주후 70년) 것으로 보이는 거대한 채석장을 발굴했다. 이것은 ‘채석장의 도시’라는 이름이 붙여진 이유를 잘 보여 준다.

“채석 작업은 웅장한 기반암 기둥과 계단, 구멍을 만들어 냈습니다”라고 발굴 책임자 이리나 질버보드가 말했다. “채석장에 남아 있는 것은 다양한 단계의 채석 상태에 있는 바윗덩어리와 분리 이전 채석 준비 상태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어떤 돌들은 2m 이상의 거대한 것으로, 공공 건물을 건축하기 위해 다듬어진 것들이라고 질버보드는 설명했다. 유물로는 곡괭이와 쐐기, 2000년 된 큰 열쇠도 발견되었다.

“이 열쇠가 무엇에 쓰였을까요?”라고 이 고고학자가 물었다. “채석 인부들 중 한 명의 호주머니에서 떨어졌을 것으로 추정됩니다.”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비잔틴 양식의 모자이크 바닥 ARCHAEOLOGY 2014.03.05
고대의 포도 짜는 장소 ARCHAEOLOGY 2014.03.05
사막 속의 진주 ARCHAEOLOGY 2014.03.05
욥바의 오래된 리큐어 ARCHAEOLOGY 2014.03.05
헤롯이 소생하다 ARCHAEOLOGY 2014.0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