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988 | 2014-03-05

‘우리는 생명을 구할 뿐입니다’

국제적 관심에서는 벗어나 있지만, 부상당한 시리아 반군들이 하이파에 있는 람밤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관리들은 3년 전에 발생한 시리아에서의 싸움 이후, 약 800명의 시리아 사람들이 북쪽에 위치한 이 이스라엘 병원으로 옮겨졌다고 전했다. 는 람밤을 직접 방문해 취재했다.

중환자실 (ICU)에는 전신 70%의 화상을 입은 한 청년이 붕대에 싸인 채 생명 유지 장치에 의지해 침대에 누워있다. 그 방은 밀폐된 무균실 이며, 그의 상태는 몇 개의 모니터로 보여지고 있다.

“우리는 그의 생명을 구할 수 있다고 확신합니다”라고 ICU의 내과의사 야론 바르-레비가 환자를 창유리로 관찰하며 말했다.

이 희생자는 바샤르 아사드 대통령 정권에 대항해 싸우던 시리아 반군이다. “아사드 군대는 부상한 군인들을 이스라엘 군대가 골란 고원 국경에 설치한 이스라엘 야전 병원으로 데려오지는 않습니다”라고 바르-레비는 말했다.

이스라엘 군대 (IDF)는 부상병들을 북쪽에 있는 병원들에 나누어 보낸다. 이스라엘에서 세 번째로 큰 병원으로 1,000개의 침대와 전문 화상 치료실을 구비하고 있는 람밤 병원에는 가장 심각한 환자들이 온다. ICU에 누워있는 시리아 환자들은 대부분 폭발로 부상을 당했으며, 많은 사람들이 심각한 화상으로 고통을 받고 있다.

“많은 이들은 깨어났을 때 이스라엘에 있다는 것조차 알지못합니다”라고 바르-레비는 말했다. “저는 자기가 어디에 있는지 깨닫고는 놀람과 공포에 휩싸였던 환자를 기억합니다.” 처음에 이스라엘 의사들은 환자들의 이름도 모른다. 하지만 많은 간호사들이 아랍어를 할 수 있어서, 대화가 빠르게 이루어진다. 시리아 사람들은 ‘시온주의자 대적’이 자신들의 생명을 구하려고 노력하고 있는 것을 깨닫는 순간, 태도가 완전히 변한다.

“많은 시리아 사람들이 심각한 부상을 입은 채 왔는데, 모두 살아남았습니다!”라고 의사들은 자랑스럽게 말했다.

이것은 이스라엘의 외상 전문의들이 세계 최고임을 보여주는 또 다른 성공담이다. 람밤은 풍부한 경험으로 테러 공격으로 부상을 당한 군인들과 일반 시민들 등 희생자들을 치료하고 있다.

시리아 부상자들 중 많은 이들은 팔다리를 잃고, 인공수족을 공급 받는다. 그들은 다양한 부상에서 회복한 후, 다시 시리아 군대로 돌아간다. 전쟁 때문에 집으로 돌아가서 필요한 재활 치료를 받을 수 있을 것 같지는 않지만, 그래도 그들은 어느 정도 회복되어 떠난다.

ICU에서 24시간 계속된 치료와, 수술, 의약품은 매우 비싸다. 이스라엘이 공식적으로는 시리아와 전쟁 상태에 있지만, 그 엄청난 비용은 인도적인 차원에서 이스라엘 정부가 부담한다.

“우리는 병원으로 오는 모든 사람들을 치료하고 있습니다”라고 람밤 병원의 사무총장 라피 베야르 교수가 에 말했다. “우리는 환자들의 고향이나 국적, 종교를 따지지 않습니다. 우리는 목숨을 구하고 환자들을 치료할 의무가 있습니다.”

히포크라테스 선서: 라피 베야르 교수는 람밤 병원은 인종, 색깔, 종교에 상관없이 모든 환자들을 치료하고 있다고 전했다.

Picture 생명을 구하다: 아론 바르-레비 의사는 중환자실을 책임지고 있으며, 화상 치료 전문의이다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