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2,320 | 2014-03-05

가 예루살렘의 니르 바르캇 시장과 인터뷰하다

예루살렘 시장 자리를 두고 뜨거운 경쟁을 벌였던 니르 바르캇(54세)이 선거에서 승리하며 두 번째 5년 임기를 시작했다. 비종교적 유대인이자 무소속인 바르캇은 극보수-유대정통주의 공동체의 강력한 지지를 받았던 종교인 경쟁자 모세 레온을 패배시켰다. 레온은 여당 리쿠드 당의 국회 의원이었지만, 베냐민 네탄야후 총리는 선거 기간 동안 바르캇에 반대하는 말을 전혀 하지 않았다; 그 이유는 간단하다: 그와 시장은 친구 사이였기 때문이다.

바르캇은 예루살렘 도시를 사업가처럼 운영하며, 정치적 음모에는 관심을 두지 않는 것으로 전해진다. 그는 최정예 낙하산 여단 장교 출신이며, 1988년 백신 시스템을 전문으로 다룬 컴퓨터 창업 회사 BRM을 세웠다. 그는 다른 창업 회사들에 투자를 했고, 포브스는 그가 현재 1억 5천만 달러의 자산을 가지고 있다고 언급했다.

그는 예루살렘은 이스라엘 국가와 유대 국민들의 영원한 수도로 남아 있어야 한다는 원칙을 고수하고 있다. 또한 이 도시의 아랍 거주민들도 이스라엘 통치 하에 남기를 원한다고 믿는다.

의 편집장 아비엘 슈나이더는 바르캇과 예루살렘에 대한 비젼을 이야기했다.

: 축하합니다! 예루살렘 시민들은 당신을 시장으로 재당선시켰습니다.

: 매우 감사합니다! 쉽지는 않았지만, 다음 5년 동안 예루살렘을 이끌게 되었습니다.

: 정치적인 예루살렘의 앞날을 어떻게 보고 계십니까?

: 예루살렘은 지파들로 나뉘어진 도시가 아니라, 모두를 위한 곳입니다. 예루살렘은 독특하며 역량 있는 도시입니다. 이 나라의 다른 도시들처럼 단일 도시가 아닙니다. 거의 모든 시민들이 서로 다른 배경을 가진 유대인, 기독교인, 모슬렘인, 종교인, 세속인 등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그래서 예루살렘의 모든 사회적 부분들을 고려하며 돌보아야 합니다. 우리는 지난 5년 동안 많은 것들을 이루어 왔습니다.

: 사람들이 이 도시의 분리에 대해서 이야기 하고 있는데, 당신의 생각은 어떠십니까?

: 예루살렘은 연합된 하나로 남아 있어야 합니다. 세계에서 분리된 도시가 성공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 선례가 없습니다. 우리는 예루살렘의 분리에 대한 정치적 논의를 배제시켜야 합니다. 여전히 동예루살렘 아랍 지역과 서쪽의 유대인 지역 사이에는 차이가 존재합니다. 우리는 그것을 고쳐가야 합니다. 지난 몇 년 동안 우리는 아랍 지역에 학교와 사회 사업 등 경제 기반에 1억 4천 2백만 달러를 투자했습니다.

: 차기 5년 간의 목표는 무엇입니까?

: 제 첫 임기 동안 예루살렘 시민들, 특별히 비종교적 사람들이 다른 곳으로 이주하는 것을 중지시켜야 했습니다. 그렇게 했고, 또한 교육 부분에 큰 진보를 이루었습니다. 예루살렘에 살고 있는 사람들은 이 도시가 최근 몇 년 동안 얼마나 많이 변했는지 알고 있습니다. 이 도시의 중심은 다시 생동하고 있으며, 거리에는 젊은이들이 다닙니다. 다음 5년 동안 모든 분야를 더욱 향상시키기를 원합니다.

Picture - 하나님 감사합니다: 바르캇이 선거 승리 이후 통곡의 벽에서 기도하고 있다

은혜를 받았다면 알려주세요
예루살렘을 유대화하라!” FOCUS ON JERUSALEM 2014.03.05
예루살렘은 교회들의 소유 FOCUS ON JERUSALEM 2014.03.05
수도의 딜레마 FOCUS ON JERUSALEM 2014.03.05
제 이름은 ‘예루살렘’입니다 FOCUS ON JERUSALEM 2014.03.05
유대인 정착민이 아랍인을 구하다 FOCUS ON JERUSALEM 2014.0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