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6,303   |   등록일 : 2011년 06월 17일  

에베소서2_3_‘나’라는 테두리를 넘어

이찬수 목사

분당우리교회 담임
"하나님의 벅찬 은혜가 아니었다면.."
이 고백으로 교회 부흥과 감동의 이유를 설명하는 그는 복음으로만 사랑으로만 영혼을 섬기는 목자이다.

· 저서
· 설교본문

엡2:11-18

11.그러므로 생각하라 너희는 그 때에 육체로는 이방인이요 손으로 육체에 행한 할례를 받은 무리라 칭하는 자들로부터 할례를 받지 않은 무리라 칭함을 받는 자들이라
12.그 때에 너희는 그리스도 밖에 있었고 이스라엘 나라 밖의 사람이라 약속의 언약들에 대하여는 외인이요 세상에서 소망이 없고 하나님도 없는 자이더니
13.이제는 전에 멀리 있던 너희가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그리스도의 피로 가까워졌느니라
14.그는 우리의 화평이신지라 둘로 하나를 만드사 원수 된 것 곧 중간에 막힌 담을 자기 육체로 허시고
15.법조문으로 된 계명의 율법을 폐하셨으니 이는 이 둘로 자기 안에서 한 새 사람을 지어 화평하게 하시고
16.또 십자가로 이 둘을 한 몸으로 하나님과 화목하게 하려 하심이라 원수 된 것을 십자가로 소멸하시고
17.또 오셔서 먼 데 있는 너희에게 평안을 전하시고 가까운 데 있는 자들에게 평안을 전하셨으니
18.이는 그로 말미암아 우리 둘이 한 성령 안에서 아버지께 나아감을 얻게 하려 하심이라

어떤 상황에서든 우리는 피스메이커(화평케 하는 자)로 파송 받은 사람입니다.하나님께 지혜를 구하시길 바랍니다.
정죄감이 없는 인생 롬8:1-11 2016.12.05
아, 나는 비참한 사람입니다 롬7:13-25 2016.11.28
점점 더 깊은 감사 요7:37-38 2016.11.21
주권 교체와 율법 롬7:1-12 2016.11.14
죄와 싸워 이기기 롬6:15-23 2016.1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