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6,068   |   등록일 : 2012년 11월 01일  

폭풍 속으로

한홍 목사

새로운교회 담임
세계적인 목회자들과 함께 메인 스피커로 경연했던 그는 기독교계를 벗어난 사회에서도 널리 알려진 국내 정상급 리더십 스피커이다.

· 저서
· 설교본문

행27:1-20

1.우리가 배를 타고 이달리야에 가기로 작정되매 바울과 다른 죄수 몇 사람을 아구스도대의 백부장 율리오란 사람에게 맡기니
2.아시아 해변 각처로 가려 하는 아드라뭇데노 배에 우리가 올라 항해할새 마게도냐의 데살로니가 사람 아리스다고도 함께 하니라
3.이튿날 시돈에 대니 율리오가 바울을 친절히 대하여 친구들에게 가서 대접 받기를 허락하더니
4.또 거기서 우리가 떠나가다가 맞바람을 피하여 구브로 해안을 의지하고 항해하여
5.길리기아와 밤빌리아 바다를 건너 루기아의 무라 시에 이르러
6.거기서 백부장이 이달리야로 가려 하는 알렉산드리아 배를 만나 우리를 오르게 하니
7.배가 더디 가 여러 날 만에 간신히 니도 맞은편에 이르러 풍세가 더 허락하지 아니하므로 살모네 앞을 지나 그레데 해안을 바람막이로 항해하여
8.간신히 그 연안을 지나 미항이라는 곳에 이르니 라새아 시에서 가깝더라
9.여러 날이 걸려 금식하는 절기가 이미 지났으므로 항해하기가 위태한지라 바울이 그들을 권하여
10.말하되 여러분이여 내가 보니 이번 항해가 하물과 배만 아니라 우리 생명에도 타격과 많은 손해를 끼치리라 하되
11.백부장이 선장과 선주의 말을 바울의 말보다 더 믿더라
12.그 항구가 겨울을 지내기에 불편하므로 거기서 떠나 아무쪼록 뵈닉스에 가서 겨울을 지내자 하는 자가 더 많으니 뵈닉스는 그레데 항구라 한쪽은 서남을, 한쪽은 서북을 향하였더라
13.남풍이 순하게 불매 그들이 뜻을 이룬 줄 알고 닻을 감아 그레데 해변을 끼고 항해하더니
14.얼마 안 되어 섬 가운데로부터 유라굴로라는 광풍이 크게 일어나니
15.배가 밀려 바람을 맞추어 갈 수 없어 가는 대로 두고 쫓겨가다가
16.가우다라는 작은 섬 아래로 지나 간신히 거루를 잡아
17.끌어 올리고 줄을 가지고 선체를 둘러 감고 스르디스에 걸릴까 두려워하여 연장을 내리고 그냥 쫓겨가더니
18.우리가 풍랑으로 심히 애쓰다가 이튿날 사공들이 짐을 바다에 풀어 버리고
19.사흘째 되는 날에 배의 기구를 그들의 손으로 내버리니라
20.여러 날 동안 해도 별도 보이지 아니하고 큰 풍랑이 그대로 있으매 구원의 여망마저 없어졌더라

우리가 원치 않는 인생의 폭풍 가운데 있을 때, 내가 할 수 없다는 것을 깨닫고 인정하면 주님이 일하십니다.
이드로의 지혜로운 조언 츌18:1-27 2016.11.28
감사는 하나님의 뜻 입니다 2016.11.21
중보기도 파워 출17:8-16 2016.11.14
르비딤의 시련 출17:1-7 2016.11.07
만나와 안식일 출16:21-35 2016.10.31